한국후불상조연합회
2020.10.30 (금) 11:20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국방부, 북한 실종 우리 국민 총격 후 불태운 만행 강력 규탄
 
“해명·책임자 처벌 강력 촉구…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어”
양승우 객원기자 | 2020.09.24 18:36 입력
 
국방부는 24일 북한이 소연평도 인근에서 실종된 어업지도선 공무원 A씨에게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운 만행을 규탄하며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국방부의 ‘어업지도원 실종 관련 입장발표’ 전문.

우리 군은 지난 9월 21일 낮 13시경 소연평도 남방 1.2마일 해상에서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1명이 실종되었다는 상황을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접수하였다.

실종된 어업지도 공무원 A씨는 지난 9월 21일 소연평도 인근 해상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다.

우리 군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한 결과,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하였다.

우리 군은 북한의 이러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 아울러,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따른 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

<시사상조신문(www.sisasangjo.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