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후불상조연합회
2020.10.31 (토) 18:58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대전시설관리공단, 대전추모공원 추석연휴 사전예약제 시행
 
실내 봉안당 하루 추모객 400가족, 2,000명으로 제한
장승유 기자 | 2020.09.22 16:32 입력
 
장묘.jpg



대전시설관리공단은 추석 연휴기간 대전추모공원의 실내 봉안당에 대해 추모객 사전예약제를 시행하기로 했다.

대전추모공원은 약 5만명의 고인이 안치되어 명절기간에는 약 7만5천여명의 추모객이 방문하고 있으나 약 4만여명이 안치된 실내 봉안시설에 한꺼번에 사람이 몰릴 경우 코로나19 감염이 확산될 수 있기 때문에 추석 연휴기간 1일 방문인원을 400가족, 2,000명으로 제한하는 사전예약제를 시행한다.

하루에 4부제로 운영하며 1부별 100가족만 입장, 1가족은 5인 이내로 제한된다. 봉안시설 예약은 9월 21일(월) ~ 29일(화)까지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또한 봉안당 실내 제전실과 휴게공간은 9월 14일(월) ~ 10월 18일(일)까지 폐쇄하고 음식물 반입도 금지된다. 대신 추모공원을 찾지 못하는 추모객들을 위해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를 ‘e하늘장사정보시스템’및 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 홈페이지에서 제공할 계획이다.

추모공원 관계자는“이번 명절기간 운영시간은 9시부터 18시까지로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연장운영은 하지 않는다”면서 사전예약제와 온라인 성묘시스템에서 제외된 야외 공설묘지나 자연장지에 대하여도 추석연휴기간의 방문은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사상조신문(www.sisasangjo.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