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후불상조연합회
2020.10.31 (토) 18:42
 
고객센터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 7월, ‘정수기 대여’, ‘호텔·펜션’ 소비자 피해 증가
 
연령대 30대 29.8%, 상담사유는 품질·A/S 관련 25.3% 사례 많아
이세진 기자 | 2020.09.03 18:40 입력 | 2020.09.03 19:00 수정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는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을 빅데이터시스템을 활용해 분석한 결과, 2020년 7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2.0% 증가했다고 밝혔다.

2020년 7월 소비자상담은 61,223건으로 전월(60,036건) 대비 2.0%(1,187건) 증가했고, 전년 동월(71,609건) 대비 14.5%(10,386건) 감소했다.

상담 증가율 상위 품목을 분석한 결과, 전월 대비 ‘정수기 대여’가 128.2%로 가장 많이 증가했고, ‘호텔·펜션’(75.1%), ‘기타숙박시설’(45.6%)이 뒤를 이었다.

‘정수기 대여’는 렌탈 관리업체의 파업으로 A/S 및 설치가 지연되어 소비자불만이 증가했다. ‘호텔·펜션’ 및 게스트하우스, 캠핑장 등 ‘기타숙박시설’의 경우 코로나19 감염 우려와 기상악화로 인한 예약 취소를 사업자가 거절하거나 과다한 위약금을 청구해 발생하는 분쟁이 많았다.


소피.jpg



전년 동월 대비 상담 증가율이 높았던 품목은 ‘보건·위생용품’(1,215.6%), ‘정수기 대여’(122.4%), ‘예식서비스’(120.0%) 등이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보건·위생용품’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마스크의 품질, 배송지연 문제와 ‘예식서비스’의 계약해제·변경에 따른 위약금 상담이 많았다.

상담 다발 품목으로는 ‘헬스장·휘트니스센터’가 2,397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이동전화서비스’(1,959건), ‘정수기 대여‘(1,953건) 순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17,007건(29.8%)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4,990건(26.1%), 50대 11,192건(19.5%) 순이었다.

상담사유별로는 ‘품질·A/S관련’(17,097건, 27.9%), ‘계약해제·위약금’(14,463건, 23.6%), ‘계약불이행’(8,446건, 13.8%) 순이었으며, 일반판매를 제외한 판매방법에서는 ‘국내 전자상거래’(15,361건, 25.1%), ‘방문판매’(2,701건, 4.4%), ‘전화권유판매’(2,013건, 3.3%)의 비중이 높았다.

<시사상조신문(www.sisasangjo.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